'유퀴즈' 법치의학자 김의주 "국내 단 7명 뿐…굉장한 사명감 느껴"
'유퀴즈' 법치의학자 김의주 "국내 단 7명 뿐…굉장한 사명감 느껴"
  • 이동호 기자
  • 승인 2020.11.04 2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캡처 © 뉴스1


'유퀴즈' 법치의학자가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유재석, 조세호는 국과수 자기님들을 만났다.

이날 법치의학자 김의주는 자신이 하는 일에 대해 "우리나라에 7명 뿐이다. 그 중에 한 명이 저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유재석은 "많은 치대 졸업생들이 개원을 하는데 법치의학자가 된 이유는 뭐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의주는 "치대생들은 다 이해하는 건데 (치대를 나오면) 앞으로 내가 어떻게 살겠다는 게 다 보인다"라고 입을 열었다.

그는 "페이닥터 하다가 개원해서 평생 손목 나갈 때까지 진료를 하는 거다"라고 솔직한 생각을 털어놔 웃음을 샀다.

그러면서 "물론 환자 치료해서 보람도 느끼고 재물도 얻겠지만, 그렇게 평생 살면 제가 만족할까 그 생각을 계속했다. 죽을 때 어떤 일을 하고 죽으면 괜찮을까 하다가 이 일을 택했다. 내 인생에 있어서 의미 있는 삶을 살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동기들 반응이 어땠냐"라는 질문에 그는 "약간 조롱하는 애들도 있었다. 근데 누구도 느낄 수 없는 7명만 하고 있는 일 아니냐. 그것만으로도 굉장한 사명감을 느낀다"라고 답해 눈길을 모았다.


전국live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백범로 10 (현대벤쳐빌) 2층
  • 대표전화 : 02-3394-8112
  • 팩스 : 0504-228-2764
  • 대표이메일 : factknews@naver.com
  • 광고영업국장 : 이완기
  • 법인명 : 팩트코리아
  • 제호 : 팩트코리아뉴스
  • 등록번호 : 서울 다50619
  • 등록일 : 2015년06월25일
  • 주필 : 이광남
  • 발행 · 편집인 : 이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욱
  • 팩트코리아뉴스 | 꿈•행복•사람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 팩트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actk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