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K 묻힌뉴스] 국민 60%, 자한당의 장외투쟁 “비공감”
[팩트K 묻힌뉴스] 국민 60%, 자한당의 장외투쟁 “비공감”
  • 이동호 기자
  • 승인 2019.05.17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한당, 2주째 장외투쟁.. 국민 46.5% “즉각 복귀해야”

국민 10명 중 6명이 자유한국당의 장외투쟁에 지지하지 않는것으로 나타났다.

오마이뉴스가 지난 14일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에 의뢰해 전국 19세 이상 성인 500명(응답률 6.9%)을 대상으로 자한당 장외투쟁에 대한 국민 인식을 조사한 결과, 비공감 응답이 60.3%로, 공감 응답(35.2%)을 크게 앞섰다.

특히 “매우 공감한다”는 21.8%, “다소 공감한다”는 13.4%에 그친 반면, ‘전혀 공감하지 않는다’며 비공감을 강하게 나타낸 응답자는 50.5%로 압도적이었다.

지지성향별로는 뚜렷한 입장차를 보였다. 자한당 지지층의 경우 88.5%가 ‘공감한다’고 응답했고,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은 93.0%가 ‘공감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무당층의 경우 ‘공감’은 22.0%, ‘비공감’은 60.9%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대구/경북(공감 50.2% - 비공감 48.1%)을 제외한 전 지역에서 ‘비공감’ 답변이 과반을 넘기며 높았는데, 그 중 광주/전라의 경우 비공감 답변이 89.0%로 가장 높았다. (조사는 무선 전화 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

그런가하면 국민들은 자유한국당이 장외투쟁을 중단하고 원내로 복귀해 협상에 나서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쿠키뉴스 의뢰로 조원씨앤아이가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전국 성인남녀 1023명을 대상(총 통화시도 2만9331명, 응답률 3.5%)으로 ‘자유한국당 장외투쟁’에 대한 의견을 물어본 결과, 응답자 중 46.5%가 ‘즉각 복귀해야 한다’고 답했다. 이어 ‘장외투쟁과 협상 병행’ 28.2%, ‘장외투쟁 계속’ 20.3%, ‘잘모름’ 4.9% 순이었다.

해당 조사는 ARS 여론조사(유선전화 26%+휴대전화 74% RDD 방식)를 실시한 결과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팩트코리아뉴스=이동호 기자 factknews@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백범로 10 (현대벤쳐빌) 2층
  • 대표전화 : 010-2287-2764
  • 팩스 : 0504-228-2764
  • 대표이메일 : factknews@naver.com
  • 주필 : 이광남
  • 사장 · 대표기자 : 이완기
  • 법인명 : 팩트코리아
  • 제호 : 팩트코리아뉴스-국민 알권리 충족
  • 등록번호 : 부산 다 04480
  • 등록일 : 2015년06월25일
  • 발행일 : 2017년07월25일
  • 발행 · 편집인 : 이상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욱
  • 팩트코리아뉴스-국민 알권리 충족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 팩트코리아뉴스-국민 알권리 충족.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actknews@naver.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