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룩셈부르크, 우주 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서명
미국-룩셈부르크, 우주 분야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 서명
  • 이동호 기자
  • 승인 2019.05.13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룩셈부르크 대공국과 미합중국이 우주 분야에서 양국 간의 협력을 활성화하고 공고히 하는 데 큰 역할을 하게 될 양해각서에 10일 서명했다.

에티엔 슈나이더(�?ienne Schneider) 룩셈부르크 부총리 겸 경제부 장관이 룩셈부르크 대공국을 대신에 양해각서에 서명하고 미국 측은 상무부 윌버 로스(Wilbur Ross) 장관이 서명했다.

이번 양해각서는 미국과 룩셈부르크 간에 전문지식을 공유하고 정보를 교환하면서 보다 공식적인 대화 채널을 구축하는 수단으로서의 역할을 하게 되는데 새로운 상업 및 투자 기회를 통해 각국 우주 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촉진하는 것은 물론 기업 친화적인 규제 기본 틀을 활성화하기 위해 양국이 국제 공동체를 선도하면서 정책 조율을 강화하게 된다. 또한 공통의 관심사, 예를 들어 민간 우주 탐사, 과학, R&D, 지구 관측, 우주 상황인식 및 커뮤니케이션 분야의 프로젝트를 찾아감으로써 협업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이 양해각서는 양국의 정부뿐만 아니라 연구기관이나 민간 부문의 우주 기업을 통한 우주 연구와 탐사, 개발 및 이용을 더욱 촉진하게 된다.

룩셈부르크 부총리 겸 경제부 장관인 에티엔 슈나이더는 “이 양해각서는 룩셈부르크와 미국 양국이 우주 산업 분야에서 협업과 프로젝트를 함께 추진해나갈 수 있는 기반이 된다”며 “룩셈부르크 대공국은 미국과 마찬가지로 우주 자원을 이용할 수 있다고 인정하는 법률체계를 마련한 유럽 최초의 국가이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과의 합의는 앞으로 우리가 SpaceResources.lu 이니셔티브를 통해 국제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앞으로 나아가는 또 하나의 중요한 진일보이다”고 덧붙였다.

미국 상무부 윌버 로스 장관은 “미국과 룩셈부르크는 전적으로 상업적인 우주 분야에서 오랜 역사와 미래를 지향하는 공동의 비전을 공유하고 있다”며 “이 양해각서를 통해 연구, 탐사, 방위 및 우주 상용화를 비롯한 광범위한 우주 활동 전반에 걸쳐 협력을 강화하는 토대를 구축하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또한 규제 개혁이나 우주 잔해물과 같은 중요한 우주 문제에 관해 협력관계를 구축할 수 있게 해준다”며 “이런 점에서 이번 양해각서는 경제 성장의 중요한 차세대 물결로서 가능한 한 양국이 착수하게 될 가장 폭넓은 우주 활동을 망라한다”고 덧붙였다.

랜디 에반스(Randy Evans) 룩셈부르크 주재 미국 대사는 “이 과감한 이니셔티브는 양국 간의 관계에 새로운 장을 예고한다”며 “우주에 관한 한 룩셈부르크와 미국보다 더 야심적인 나라는 거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양국이 서로 협력함으로써 우리의 우주 기업과 과학자 및 정책 전문가들은 훨씬 더 큰 성장과 미래 세대를 위한 보다 획기적인 일을 경험하게 될 것”이라며 “이 이니셔티브는 앞으로 수년 동안 여러 가지 중요한 일들이 이루어지는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하는 엄청난 성장 분야이다”고 덧붙였다.

사진제공=룩셈부르크 경제부


팩트코리아뉴스=이동호 기자 factknews@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팩트K 민원&알권리
팩트K 사실은?
  • 서울특별시 마포구 백범로 10 (현대벤쳐빌) 2층
  • 대표전화 : 010-2287-2764
  • 팩스 : 0504-228-2764
  • 대표이메일 : factknews@naver.com
  • 사장 · 대표기자 : 이완기
  • 법인명 : 팩트코리아
  • 제호 : 팩트코리아뉴스
  • 등록번호 : 부산 다 04480
  • 등록일 : 2015년06월25일
  • 발행일 : 2017년07월25일
  • 발행 · 편집인 : 이광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전홍욱
  • 팩트코리아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6 팩트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actknews@naver.com
ND소프트